전쟁에 끌려간 어린이 병사

  • SALE
사회탐구 그림책 4
LOADING.....
상품이미지 최대 사이즈
  • 상품이미지 1
  • HMS
  • GOOGLE PLUS
상품 정보 표
저자 미셸 치콰니네 외 출간일 2018-04-30
ISBN 9788961706599 페이지 48
출판사 보물창고 판형 190 X 230
정가 13,800 원 판매가 12,420
적립금 690원 (구매확정 시 지급)
배송비 무료배송
  • - +
    12,420원 X
  • 책 소개
  • 저자 소개 및 목차
  • 리뷰
  • 배송/취소/교환 안내

책 소개

 

"아래를 내려다보니 케빈 형이 피를 철철 흘린 채 쓰러져 있었어. 내 손으로 가장 친한 친구를 죽이고 만 거야.”
반란군들은 미셸에게 강제로 마약을 하게 하고, 총을 쏘게 하는 등 무자비한 가혹 행위를 저지른다. 심지어 미셸과 형제처럼 지냈던 케빈을 직접 총으로 쏴 죽이게 하는 말도 안 되는 잔혹한 행태를 벌인다. 미셸의 아버지는 사회운동가였지만 아들이 납치되는 걸 막을 수는 없었다. 여느 날과 같이 학교에 갔던 아들, 친구들과 함께 즐겁게 공을 차던 아들이 한순간 납치되어 어린이가 겪으리라고는 상상할 수도 없는 일들을 당하게 된 것이다.
미셸만의 특수한 상황이라 생각할 수 있겠지만, ‘어린이 병사’는 생각보다 다양한 곳에 아직까지도 실제로 존재한다. 정확한 숫자를 파악하긴 힘들지만, 대략 25만 명의 18세 이하 소년?소녀들이 현재 정부군 혹은 반란군에 소속되어 있다고 한다. 그중 40퍼센트는 여자 어린이 병사인데, 이들은 성적 착취 대상으로 여겨진다고 하니 ‘어린이 병사’는 미셸 개인의 문제가 아닌 전 세계적인 문제이자 우리가 꼭 해결해야 할 가장 중요한 문제 중 하나이다.

“내 이야기를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려고 해. 내가 말하는 게 고통스러운 만큼 듣는 사람들 역시 고통스럽겠지만, 이렇게 해야만 사람들이 관심을 갖게 될 테니까.”
‘사회탐구 그림책’ 시리즈 신간 『전쟁에 끌려간 어린이 병사』는 다섯 살에 실제로 어린이 병사가 되어 끔찍한 경험을 한 미셸 치콰니네가 직접 자신의 이야기를 전하는 그림책이다. 어린 미셸이 주인공으로 등장하여 어린이 병사로 납치되기 전 콩고민주공화국의 정치적인 상황부터 시작해 반란군으로부터 탈출해 열여섯 살에 캐나다로 이주하기까지 자신이 겪었던 일들을 들려준다. 어린이 병사란 무엇이며 현재 실상은 어떠하다고 설명하는 이론서를 보는 것보다, 우리 아이들은 자신과 비슷한 또래의 미셸이 전하는 이 생생한 경험담을 들으며 ‘어린이 병사’가 나와는 상관없는 일이 아닌 우리가 함께 생각해야 할 문제라는 사실을 좀 더 절실하게 깨닫게 된다.
미셸이 캐나다로 이주했을 때, 그는 캐나다 사람 그 누구도 ‘어린이 병사’에 관해, 저 멀리 다른 나라에 사는 아이들에 관해 아무런 관심이 없다는 사실에 좌절한다. 우리 역시 마찬가지 아닐까. ‘어린이 병사’라는 잔인하고 비인간적인 행태에 관해 제대로 들어보거나 아는 사람은 많지 않을 것이다. 그러나 미셸은 이내 깨닫는다. ‘다른 사람들은 관심이 없는 것이 아니라 그저 모르는 것일 뿐이라고, 그래서 이 이야기를 많은 사람에게 알려야 한다고.’ 그리하여 미셸은 이 책을 썼다. 과거의 기억을 다시 꺼내는 것은 고통스럽지만 많은 사람들이 그 이야기를 알아야 한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나 한 사람이 어떻게 세상을 바꿀 수 있겠느냐고? 우리 모두 함께한다면, 이 세상은 더 나은 내일을 이룰 수 있을 거야.”
어쩌면 어떤 부모님들은 아직 어린 우리 아이가 이런 이야기까지 알아야 할 필요가 있을까, 라고 생각할지도 모른다. 그러나 우리 아이들이 살아가는 오늘날은 ‘지구촌’이라는 단어마저 예스럽게 느껴질 만큼 마음속 국경은 이미 허물어져 버린 세계화 시대이다. 우리 아이들은 우리나라만이 아닌 전 세계를 무대로 꿈을 펼쳐 나가게 될 것이다.
미래 이 세상의 주인공인 우리 아이들은 지구 건너편에서 일어나는 모든 사회 문제에 관심을 갖고 더 나은 세상을 향해 함께 나아가야 한다. 그리하여 제2, 제3의 미셸이 더는 고통받지 않는 내일을 꿈꿔야 한다. 『전쟁에 끌려간 어린이 병사』에서 미셸이 들려주는 이 이야기를 읽고 ‘어린이 병사’에 관한 정확한 실상을 아는 것, 그리고 무엇을 느꼈는지 주변 사람들과 함께 이야기 나눠 보는 것, 내가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인지 생각해 보는 것, 그런 사소한 실천이 바로 우리의 희망 찬 미래를 향한 첫 걸음이 되지 않을까. 세계 시민으로 살아 갈 우리 어린이들이 이 책을 통해 어딘가에서 고통스러운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을 ‘어린이 병사’들을 생각하며, 모든 어린이가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데 일조하는 미래의 주인공으로 성장하길 기대해 본다.

저자 소개 및 목차

저자소개

지은이 미셸 치콰니네
1988년 콩고민주공화국에서 태어났습니다. 다섯 살 때 반란군에게 납치되어 어린이 병사가 되었다가, 우여곡절 끝에 탈출했지만 일상생활에 잘 적응하지 못했습니다. 콩고민주공화국의 정치적 상황이 너무 혼란스러워 살기가 어려워지자, 열한 살 때 난민이 되어 캐나다로 이주했습니다. 현재 캐나다에 살고 있으며, 자신이 겪은 일들을 연설로 대중들에게 널리 알려 좀 더 좋은 세계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지은 책으로 『전쟁에 끌려간 어린이 병사』가 있습니다. 


지은이 제시카 디 험프리스
캐나다에서 태어나 토론토대학교에서 영문학을 공부했습니다. 인권·군인·어린이 문제에 깊은 관심을 갖고 글을 써서 <뉴욕 타임스>, <글로브 앤 메일> 등 여러 신문에 꾸준히 발표하고 있습니다. 지은 책으로 『군인처럼 싸우고, 어린이처럼 죽는다』, 『전쟁에 끌려간 어린이 병사』 등이 있습니다. 

목차


리뷰

0개가 있습니다.

등록 된 리뷰가 존재하지 않습니다.

배송/취소/교환 안내

  • 평일 오전 11시 30분 이전 주문건은 당일 발송됩니다
  • 푸른책들 도서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3~7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배송비 : 기본 2,500원

  • 교환/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함, 1:1 문의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02-581-0334) 이용 가능

  • 교환/환불 가능 기간
    고객변심은 출고완료 다음날부터 14일 까지만 교환/환불이 가능함

  • 교환/환불 비용
    고객변심 또는 구매착오의 경우에만 2,500원 택배비를 고객님이 부담함

  • 교환/환불 불가사유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음
    배송된 상품의 분실, 상품포장이 훼손된 경우, 비닐랩핑된 상품의 비닐 개봉시 교환/반품이 불가능함

  • 소비자 피해보상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비해 보상 받을 수 있음
    교환/반품/보증조건 및 품질보증 기준은 소비자기본법에 따른 소비자 분쟁 해결 기준에 따라 피해를 보상 받을 수 있음

  • 기타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음(이 경우 푸른책들에서 고객님께 별도로 연락하여 고지함)


배송정보
배송조회를 하시려면 송장번호를 클릭하세요
배송조회
상품명
주문번호
택배사
송장번호